작은 불씨..

투덜이 스머프가 되지말고,

언제어디서나, 나로 인해 그 조직이 변화되길 기대해보자.

어디에나 희망인 있다.

작은 희망이라도 있다면… 해보자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